제천시 동정

제천시민 10명 중 8명 "지역 대학, 경제 활성화에 도움"

작성일 : 2018-11-19 21:17

 
 

제천시민 10명 중 8명은 지역 대학이 경제 활성화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제천시에 따르면 제천시가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시민 800명(19세 이상 성인남녀)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지역 대학이 경제 활성화에 긍정적인 영향을 준다는 응답이 80.3%에 달했다.

'보통이다'가 15.2%, '도움이 안 된다'가 4.5% 순이었다.


응답자 58.7%는 지역사회에 우수 인력을 공급하는 데 도움을 준다고 평가했다.

 

평생학습·성인교육 제공, 지역 연계사업·연구 지원에도 긍정적 역할을 한다는 응답이 많았다.

 

응답자의 83.7%는 지역 대학의 정원 감축, 폐교를 우려했다.

 

제천시 관계자는 "대학이 지역사회에 미치는 영향이 높다는 것을 주민들이 알고 있다"며 "이번 조사 내용을 바탕으로 지역 대학과 협력, 상생하는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지역 대학의 종합발전계획을 수립하는 등 체계적인 대학협력 시스템도 구축하겠다"고 덧붙였다.

제목 없음101.png
제천에는 세명대(4년제)와 대원대(2년제)가 있다.

 

제천시는 매년 이 대학 소속 학생들을 공무원 임용 후보 장학생으로 선발, 특별임용시험을 거쳐 뽑고 있다.

 

또 장학금과 제천 전입 지원금을 주고 배낭여행 비용 등 이들 대학 학생들에게 다양한 혜택을 주고 있다.(연합)

 
프린트
작성일 : 2018-11-18 14:21제천뉴스저널 : 출처

제천시 동정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