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 동정

[단독] 한국당 최고위, 나경원 정면 겨냥…"표창장 수여식 사과해야"

작성일 : 2019-10-25 00:43

 

이동석 기자l기사입력 2019-10-24 19:30 l 최종수정 2019-10-24 20:23

 

【 앵커멘트 】
자유한국당이 이른바 당내 '조국 공신', 조국 검증 TF 의원들에게 표창장을 준 것에 대한 후폭풍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한국당 최고위원들은 "지금은 자축할 때가 아니다"며 나경원 원내대표를 향해 불만을 터뜨리는가 하면 심지어 사과까지 요구하기도 했습니다.
이동석 기자의 단독 보도입니다.


【 기자 】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조국 TF 표창장 수여와 관련해 강도 높은 당내 비판에 직면했습니다.

조경태·정미경·김광림 최고위원은 비공개 최고위원회의에서 "조국 전 장관의 사퇴를 이끌어 낸 건 국민과 당원이 한 것"이라며 "한국당이 자축할 때가 아니다"라고 강하게 질책했습니다.

심지어, 최고위원들은 나 원내대표의 사과까지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나 원내대표는 '조국 검증 TF' 의원들에게 표창장과 50만 원 상당의 상품권을 주며 조 전 장관 낙마 승리를 자축했습니다.

▶ 인터뷰 : 나경원 /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그제)
- "저희가 이제 전쟁에서 작지만 아주 큰 승리, 또 새로운 물꼬를 전환한 승리를 했다고 생각합니다."

표창장 수여식도 당 지도부와 아무런 상의 없이 나경원원내대표의 단독으로 추진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패스트트랙 공천 가산점에 이은 표창장 수여식 논란이 지도부 비판으로 이어지며 당내 내분으로 확산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습니다.

MBN뉴스 이동석입니다.